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SK건설, 'SK네트웍스 신사옥' 친환경 건축물 인증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2014년 02월 24일 월요일 +더보기
SK건설은 서울 강남구 대치동에 시공한 'SK네트웍스 신사옥'이 미국 친환경건축물인증제도인 'LEED(Leadership in Energy and Environmental Design)'의 골드 등급을 획득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건물은 지난달 정부가 주관하는 녹색건축인증(G-SEED)과 에너지효율등급 평가에서도 각각 최고등급인 최우수(그린1등급), 1등급을 기록했다.


이달 초 준공된 SK네트웍스 신사옥은 지하 5층 ~ 지상 9층 연면적 4만7천308m² 규모로 SK건설의 친환경·에너지·IT 등 최첨단 기술이 투입됐다. 일반 업무시설과 비교했을 때 사용에너지를 25%까지 절감했고 이산화탄소 발생량을 34% 가량 줄였다.

적용된 주요 최첨단 기술로는 ▲태양광발전·자연채광 등을 이용한 자연에너지 이용기술 ▲빗물·지하수를 이용한 수자원 절감기술 ▲자동제어·건물에너지물관리시스템(BEWMS)을 통한 에너지 관리기술 ▲고효율 친환경 단열재를 이용한 건물외피기술 ▲옥상정원·실내녹화를 이용한 건물녹화기술 등이다.

여기에다 바닥과 천정, 벽 마감재로 친환경인증 제품인 휘발성 유기화합물 저방출 자재를 사용했고, 육생∙수생비오톱을 조성함으로써 생물이 서식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조치상 SK건설 건축공사담당임원은 "이번 SK네트웍스 신사옥 프로젝트를 통해 SK건설의 우수한 친환경건축능력을 또 다시 국내외에 공인받았다"며 "친환경건축물 보급에 지속적으로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SK건설은 2011년 'SK케미칼 에코랩'을 시공해 국내 건축물 중 사상 최고점수로 리드 최고등급인 플래티넘 등급을 획득했다. 2012년에는 '사우디아라비아 빌라단지'를 통해 세계 최초로 리드홈(LEED for Homes) 국제인증을 받았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 = 문지혜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