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GS건설 2분기 영업익 382억원…5분기 연속 흑자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2015년 07월 30일 목요일 +더보기
GS건설이 올해 2분기 잠정 영업이익 382억 원을 올려 5분기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GS건설은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매출이 2조4천911억 원, 영업이익 382억 원, 당기순이익 47억 원을 올렸다고 30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5.3% 증가했으며 영업이익 역시 242.4% 늘어났다. 순이익은 작년 동기 대비 흑자로 전환했다. 특히 영업이익은 지난해 2분기 이후 5분기 연속 흑자를 이어가고 있다.

부문별로는 플랜트가 전년 동기 대비 13.4%, 주택건축부문이 7.4% 증가했다. 2분기 전체 매출 가운데 해외 매출(1조4천675억 원)이 차지하는 비중은 58.9% 달했다.

신규 수주는 주택수주 호조로 3조7천730억 원을 기록하며 작년 2분기보다 34.6% 증가했다.

신규 수주에서는 주택/건축 부문이 성장세를 보였다. GS건설은 성남 신흥2구역, 자이더익스프레스, 부천옥길자이 등 재개발 수주와 외주/자체 사업을 본경화했다. 건축 부문에서는 LG사이언스파크를 수주했다.

GS건설은 “외형 성장보다는 선별 수주 등 수익성에 초점을 맞춘 내실 경영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며 “주택 수주가 매출로 본격 인식되면 수익성 개선세도 뚜렷해질 것”이라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 = 문지혜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