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ENG,1조2천억 원 규모 유상증자…이재용 부회장 참여 계획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2015년 12월 07일 월요일 +더보기
삼성엔지니어링이 7일 1조2천12억 원 상당의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운영자금을 마련을 위한 것으로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발행되는 신주는 보통주 1억5천600만 주다.

신주 예정 발행가액은 7천700원이며 확정 예정일은 내년 2월3일이다.

이와 관련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향후 기존 주주들의 미청약분이 발생할 경우 일반 공모에 참여하겠다고 밝혔다.

삼성 측은 “이번 삼성엔지니어링 유상증자는 자본 잠식 상태를 해소하고 상장 폐지를 방지하기 위해 반드시 성공적으로 완료돼야 하지만 대규모 증자로 인해 미청약이 발생할 수 있다”며 “이재용 부회장은 회사가 겪게 될 어려움과 기존 주주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대 3천억 원을 일반 공모로 청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재용 부회장은 기존 주주들의 미청약분에 대해 일반 투자자들과 동일한 조건으로 일반 공모에 참여할 예정이다. 삼성 측은 “이 부회장이 실제 배정 받는 주식 규모는 기존 주주의 미청약 물량, 일반 공모 경쟁률 등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며 투자 차익이나 지분 확보 목적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 = 문지혜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