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두산인프라코어 공작기계사업부문, 사모펀드에 1조1300억원 매각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2016년 03월 02일 수요일 +더보기
두산인프라코어가 2일 국내 최대 사모펀드인 MBK 파트너스에 공작기계사업부문을 1조1천300억 원에 매각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매각은 사업양수도 방식으로 이뤄지며, 양사는 4월 중 양수도 작업을 마무리 할 계획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공작기계 사업부문 매각 후 건설기계와 엔진, 2개의 사업부문으로 구조를 재편해 사업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해 과잉설비 해소 등 영업이익을 개선하기 위한 작업에 착수했으며, 올해 공작기계 사업부문을 제외하고도 매출 6조1천64억 원, 영업이익 5천460억 원의 실적을 전망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이번 공작기계 사업 매각으로 부채비율이 2015년 말 기준 267%에서 203%로 약 64% 포인트 재무구조 개선 효과를 얻게 됐다”며 “두산밥캣 기업공개(IPO) 추진 등 선제적 재무구조 개선에 속도를 더해 향후 안정적인 사업운영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공작기계 사업부문은 지난해 매출 1조2천470억 원을 기록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 = 문지혜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