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영그룹, 부산신항만 배후도시 6500여세대 ‘부영 타운’ 조성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2016년 07월 29일 금요일 +더보기
경남 창원시 진해구 용원동 일원 부산신항만 배후도시에 6천500여 세대 규모의 대단위 ‘부영 타운’이 건설된다.

부영그룹은 부산신항 10개 단지, 6천500세대 가운데 8블럭과 13블럭 ‘사랑으로’ 부영 공공임대아파트 총 2천30세대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부산신항 8블럭 사랑으로 부영 아파트는 지하 1층, 지상 29층, 12개동 총 1천250세대, 13블럭 사랑으로 부영 아파트는 지하 1층, 지상 15~29층, 8개동 총 780세대 규모다.

부산신항 8블럭.jpg
▲ 부산신항 8블럭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 신항만 지역은 물류·유통·국제업무를 담당하는 중심지로 개발될 예정으로 항만·물류 산업 종사자 등 2만여 명이 유입될 것으로 예측된다.

임대가격은 8블럭 전용59㎡의 경우 임대보증금 6천900만원에 월임대료 21만 원, 전용84㎡는 보증금 9천200만원에 월임대료 24만 원이며, 13블럭은 전용59㎡의 경우 임대보증금 7천100만 원에 월임대료 20만 원, 전용84㎡는 보증금 9천700만원에 월임대료 22만 원이다.

청약은 8월3일 특별공급 청약신청이 진행되고 4일 일반청약 1순위, 5일 일반청약 2순위 인터넷 청약접수가 진행된다. 당첨자 발표는 8월11일이며 계약은 16일부터 18일까지 부영 부산신항모델하우스에서 진행된다. 입주는 2017년 9월 예정이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 = 문지혜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