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현장스케치] “소형 SUV의 최강자”…지프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 국내 첫 선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2017년 05월 15일 월요일 +더보기
FCA코리아(대표 파블로 로쏘)가 정통 SUV 브랜드 지프의 고성능 오프로드 버전인 지프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를 출시하고 국내에 첫 선을 보였다.

FCA코리아는 15일 오전 서울 중구 동아미디어센터 앞에서 ‘지프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 출시 행사를 열고 내‧외관 디자인을 공개했다. 국내에 지프의 트레일호크 버전이 출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파블로 로쏘 FCA코리아 사장은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는 소형 SUV로서의 한계를 뛰어넘는 도전과 모험을 즐길 수 있도록 해 주는 매우 특별한 모델”이라며 “특히 미니 랭글러로 불리울 정도로 뛰어난 오프로드 성능은 고객에게 더욱 큰 자유를 누리도록 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크기변환_IMG_1638.JPG
트레일호크의 외관은 전면의 블랙 지프 뱃지와 블랙 그릴, 새틴 블랙 세븐-슬롯 그릴, 블랙 색상의 트레일호크 후드 데칼 및 사이드 미러, 하단이 예리하게 꺾인 범퍼, 측면의 트레일 레이티드 뱃지 및 레드 컬러 레니게이드 뱃지, 17인치 오프로드 블랙 알루미늄 휠 및 오프로드 타이어를 통해 강렬한 인상을 각인시켰다.

또한 측면에는 트레일 레이티드 뱃지가 부착돼 있는데 이는 ‘어디든 갈 수 있고 무엇이든 할 수 있는’ 지프의 혈통임을 증명하는 표식이다.

후면의 레드 컬러 토우 후크와 독수리 날개 모양을 형상화 한 트레일호크 뱃지 등 특별한 디자인 요소는 최강의 소형 SUV의 분위기를 내뿜는다.

크기변환_IMG_1635.JPG
실내는 전반적으로 블랙 색상을 적용하고 레드 컬러 베젤로 액센트를 줬다. 트레일호크 로고가 새겨진 시트, 동반자석 시트 아래 수납공간, 오토/스노우/샌드/머드/락의 5개 주행 모드를 선택할 수 있는 셀렉-터레인 설정 다이얼, 올-웨더 플로어 매트, 230V 전원 아웃릿 등이 적용돼 최강 소형 SUV의 특별함을 더해준다.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에는 최고출력 170마력, 최대토크 35.7kg·m의 2.0L 터보 디젤 엔진이 탑재되었으며, 9단 자동변속기가 적용됐다. 9단 자동변속기는 더욱 공격적인 출발과 부드러운 동력 전달을 가능하게 할 뿐만 아니라 고속에서도 낮은 대역의 RPM을 사용하므로 온로드 주행 시 보다 편안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특히 온-오프로드 어디서나 4바퀴에 최적의 토크를 분배하는 최첨단 지능형 4x4 시스템인 지프 액티브 드라이브 로우와 트레일호크 셀렉-터레인이 연동돼 거친 산악 지형에서도 무리 없는 오프로드 주행이 가능하도록 해 준다.

크기변환_지프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 출시 (2).jpg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에는 다양한 편의 사양도 적용됐다. 동급에서 가장 큰 7인치 TFT LED 풀-컬러 전자식 주행정보 시스템은 운전자가 원하는 형식으로 쉽고 빠르게 차량 정보와 피드백을 제공하며, 고객이 원하는 포맷으로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하다.

또한 유커넥트 6.5인치 터치 스크린 멀티미디어 커맨드 센터는 유용한 정보를 손쉽게 찾아보거나 설정할 수 있어 높은 편의성을 제공하며, 라디오, 미디어, 핸즈 프리에 적용된 음성명령 시스템은 주행 중 안전 운행을 돕는다.

여기에 탈부착이 가능한 마이 스카이(MY SKYTM) 오픈-에어 선루프 시스템은 특히 야외 활동 시 탁월한 개방감과 자유로움을 선사한다.

지프 레니게이드 트레일호크의 판매 가격은 4천140만원이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