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의료용 전동스쿠터 5개중 3개 품질·안정성 ‘부적합’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2017년 09월 12일 화요일 +더보기
장애인이나 거동이 불편한 고령자 등이 사용하는 의료용 전동스쿠터 5개중 3개 제품의 품질 및 안전성이 부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5개 제품의 주행거리, 최대속도, 정지거리 등의 주요 품질과 안전성을 시험·평가했다고 밝혔다.

실험 결과 5개 제품 중 3개 제품이 주행거리, 정지거리, 야간주행안전(전방 주행등 밝기) 성능에서 기준(의료기기 기준규격)에 부적합했다.

또한 보유기능 등에서 제품 간 차이가 있었으며, 일부 제품은 표시사항이 기준에 부적합해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의료용 전동스쿠터의 1회 충전 후 주행거리를 시험한 결과, 거봉(GK7RED), 대세엠케어(HS-589) 제품이 47~50km 수준이었다. 이지무브(PF2K), 케어라인(나드리110) 제품은 38km 수준이었으며, 디에스아이(S148) 제품은 32km로 기준(35km 이상)에 부적합했다.

주행 최대속도는 전진 9~13km/h, 후진 5km/h 이하로 전 제품이 기준(전진 15km/h 이하, 후진 5km/h 이하)에 적합했다.

최대속도에서 정지거리를 시험한 결과, 이지무브(PF2K) 제품이 최대속도 12km/h에서 정지거리가 3.1m로 기준(2.5m 이내) 정지거리를 초과해 기준에 부적합했다. 또한 야간주행 장치 성능 시험에서는 거봉(GK7RED) 제품의 전방 주행등 밝기가 30lx로 기준(300lx 이상)에 부적합했다.

이밖에 회전 및 등판성능, 소음, 방수 등의 성능에서 전 제품에 이상이 없었다. 다만 보유기능 및 경사로 밀림 등에서 제품 간 차이 있었고 일부 제품 표시사항이 적합하지 않았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