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성·LG·대유위니아·동부대우 김치냉장고 성능차는?

조지윤 기자 jujunn@csnews.co.kr 2017년 11월 08일 수요일 +더보기
삼성전자(주), LG전자(주), ㈜대유위니아, 동부대우전자(주)를 대상으로 김치냉장고 품질 관련 조사한 결과 김치 저장온도성능 등에 차이가 있다는 발표가 나왔다.

8일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에게 합리적인 상품선택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4개 업체 제품 4종을 대상으로 김치 저장온도성능(평균 온도편차, 최대 온도편차), 월간소비전력량, 소음 등의 주요 품질과 안전성(전도안정성, 감전보호) 등을 시험·평가한 결과를 발표했다.

냉장고.png
▲ 출처: 한국소비자원
시험 결과, 감전 및 전도안정성과 에너지소비효율등급 표시에는 전 제품 이상이 없었지만, 저장온도가 설정온도에 가깝게 유지하는지를 평가하는 김치 저장온도성능, 월간소비전력량, 소음, 냉각속도 등에서 제품별로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치 저장온도성능은 2개 제품(삼성전자(RQ33K71217X), LG전자(K336SN15))이 우수했다. 전체 김치용기별 저장온도가 설정온도와 비교해 큰 차이 없이 일정하게 유지되는지를 평가한 ‘평균 온도편차’는 전 제품 모두 0.6℃ 이하로 작아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저장실 내 김치용기(제품별 10개~17개) 각각의 저장온도가 설정온도와 비교해 가장 크게 차이나는 정도를 평가한 ‘최대 온도편차’는 삼성전자(RQ33K71217X), LG전자(K336SN15) 등 2개 제품이 상대적으로 온도편차가 작아 우수했다.

동부대우전자(FR-Q37QPJB) 제품은 양호, 대유위니아(DT337QMUS) 제품은 상대적으로 온도편차가 커서 보통 수준으로 평가됐다.

소비자의 다양한 사용 환경을 고려해 월간소비전력량을 확인한 결과, 주위온도 25℃에서는 제품별로 12.9㎾h(2천64원)~15.7㎾h(2천512원)로 차이가 작았지만, 주위온도 32℃에서는 21.5㎾h(3천440원)~39.3㎾h(6천288원)로 제품 간 최대 1.8배 차이가 발생해 주위온도에 따라 월간소비전력량 차이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LG전자(K336SN15) 제품이 주위온도 25℃, 32℃ 모두 월간소비전력량이 가장 적었고, 대유위니아(DT337QMUS) 제품은 주위온도 25℃에서 동부대우전자 (FR-Q37QPJB) 제품은 주위온도 32℃에서 월간소비전력량이 가장 많았다.

25℃ 사용 환경과 비교해 32℃ 환경에서는 월간소비전력량이 제품별로 최소 45%에서 최대 185%까지 증가했으며, 대유위니아(DT337QMUS), LG전자 (K336SN15) 등 2개 제품은 45%~67% 수준으로 증가율이 낮았고, 삼성전자 (RQ33K71217X)는 106%, 동부대우전자(FR-Q37QPJB)는 185%로 증가율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냉장고독.png
▲ 출처: 한국소비자원
김치저장모드로 동작 시 발생하는 소음을 평가한 결과, 대유위니아 (DT337QMUS), 삼성전자(RQ33K71217X) 등 2개 제품의 소음이 상대적으로 작아 우수했으며, 동부대우전자(FR-Q37QPJB), LG전자(K336SN15) 등 2개 제품은 양호한 수준으로 평가됐다.

김치용기의 내부온도를 일정온도 이하로 냉각시키는데 소요되는 시간으로 냉각속도를 평가한 결과, 삼성전자(RQ33K71217X) 제품이 상대적으로 우수했고, 대유위니아(DT337QMUS), LG전자(K336SN15) 등 2개 제품은 양호, 동부대우전자(FR-Q37QPJB) 제품은 보통 수준으로 평가됐다.

제품별로 제공되는 김치용기의 총 용량을 측정한 결과, 121.2L~129.8L로 차이가 있었다. 김치용기에 대한 낙하충격강도를 시험한 결과, 전 제품 이상 없었다.

제품이 넘어질 위험이 있는지 확인하는 전도안정성 시험 결과, 전 제품 이상 없었다. 절연 미흡으로 인해 전기가 누설돼 감전의 우려가 있는지 확인한 결과, 전 제품 이상 없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지윤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