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량으로 작동 멈춘 아이코스, 이용자가 '손댔다'고 무상 AS거부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2018년 01월 25일 목요일 +더보기
궐련형 전자담배 아이코스가 AS 문제로 소비자들의 불만을 사고 있는 가운데  제품 불량일지라도 무상 교환이 안 되는 경우가 있어 또 다른 갈등을 빚고 있다.

소비자 과실로 부품이 고장나거나 부러질 경우에는 AS 규정에 따라 무조건 제품을 새로 구입해야 한다는 설명이다.

부산시 사상구에 사는 임 모(남)씨는 지난 1월 중순경 필립모리스의 궐련형 전자담배 아이코스를 사용하던 중 고장이 났다.

홀더 위에 빨간 불이 들어오면서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다고. 임 씨는 안에 붙은 찌꺼기 때문에 열이 발생하지 않는 건가 싶어 청소를 하던 중 블레이드 부품이 부러졌다. 

이미 한번 담배를 태우는 히팅 블레이드 부분이 부러져 1회 무상 교체를 받았지만 또다시 같은 부분이 고장난 것이었다.

고객센터에 연락하니 빨간 불이 들어왔다면 제품이 고장난 게 맞지만 블레이드 부품이 부러졌다면 소비자 과실로 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제품이 고장난 상태에서 연락을 줬다면 무상 교환이 가능하지만 이후 제품을 건드려 부품이 파손됐다면 유상으로 교체된다는 것.

임 씨는 “제품 불량을 인정하면서도 수리가 안 된다고 하는게 이해가 가지 않는다”며 “자동차 엔진이 불량이라 교체 대상인데 마치 사이드 미러가 부러졌다고 차를 새로 사라는 이야기와 똑같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필립모리스 관계자는 “불량이 생긴 시점에서 먼저 고객센터에 연락을 주거나 스토어를 방문하면 무상교체가 가능하지만 불량이 생긴 시점 이후 소비자 과실로 부품에 파손이 생길 경우 무상교체가 불가하다”고 설명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문지혜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5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지나가다 2018-11-30 18:23:08    
제가 7월에 무상교환 한번 받고 오늘 또 부러져서 전화했는데 글쎄 A/S는 안되고 새로 구매를 하셔야하는데. 다시 A/S 불가능한 히팅스틱이 29천원이고 A/S 1회 가능한 히팅스틱이 39천원이라고 하네요? 히팅블레이드 제가 한 6달정도 썼을때 주변에서 두번이나 부러먹었다고 하길래 조심해서 쓰지 왤캐 부러먹나 했거든요? 근데 제가 지금 그꼴이났어요. 얼마나 부러먹으면 사설 수리업체도 유행하고. 나중에는 월정액 케어서비스 나왔다고 그러는데 그거 가입하면 히팅블레이드 파손 무한정 수리된다고.... 파손이랄게 히팅블레이드 파손외에 다른파손이 있냐고요. 진자 제가 릴 글로 아이코스 차이코스 다사서 써봤는데 아이코스 맛은 좋아서 아이코스 주변기기들 다 장만하고 잘사용하고있는데 너무 실망스러워서 어이가 없네요
168.***.***.93
profile photo
글로 2018-04-25 14:38:41    
글로는 아무소리 없이 교환해준다 글로가 답이다
106.***.***.84
profile photo
웃는사자 2018-04-10 11:12:52    
두번째 불량시 무조건 구매해야됩니다
117.***.***.178
profile photo
ㅇㅅㄴㄷ가 2018-02-10 11:19:58    
아닌데 가면 교환 해 주는데??
218.***.***.244
profile photo
ㄱㅈㄷㄴㄷㄱㅈ 2018-03-05 12:38:24    
두 번째라잖소 !
223.***.***.241
삭제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