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현장스케치] 혼다코리아, '2018 올 뉴 골드윙' 출시...컨트롤 향상 집중

탁지훈 기자 tghpopo@csnews.co.kr 2018년 05월 23일 수요일 +더보기
혼다코리아(대표 정우영)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얼티밋 퍼포먼스 투어러 ‘2018 올 뉴 골드윙’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투어 DCT(Tour Dual Clutch Transmission)’, ‘투어 MT(Tour Manual Transmission)’, ‘골드윙 MT(Goldwing Manual Transmission)’로 엔진과 프레임 뿐만 아니라 전 영역 모두 변경된 모델이다.

뉴 골드윙 모델들은 첨단 장비가 강화됐고 편의 사양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혼다코리아 정우영 대표 인사.jpg
▲ 혼다코리아 정우영 대표
뉴 골드윙은 모터사이클로서 유일하게 수평대향 6기통 1833cc 엔진을 장착해 최고출력 126마력, 최대토크 173kg.m의 성능을 발휘하고 알루미늄 소재를 프레임 전면에 적용해 가볍고 강성은 더 높였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6기통보다 4기통이 더 경량화에 도움이 된다라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이와 관련해 혼다코리아 기술개발 관계자는 "6기통이 4기통 보다 컴팩트해 모터사이클에 더 적합하다고 판단돼 이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뉴 골드윙 모델.jpg
▲ 뉴 골드윙 모델
변속기는 혼다의 독자적인 기술로 진화된 3세대 7단 DCT 및 업그레이드된 6단 MT를 채용했다. 3세대 7단 DCT는 연비와 정숙성을 향상시키고 출력과 토크, 서스펜션, 브레이크 제어를 통해 다양한 주행상황에서 최적의 밸런스를 제공한다.

혼다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더블 위시본 프런트 서스펜션이 탑재된 골드윙은 노면으로부터 핸들에 전해지는 충격을 30% 가량 줄여 승차감을 개선했다.

이에 대해 혼다코리아 기술개발담당자는 “BMW 자동차에 들어가는 서스펜션을 기본으로 했으나, BMW는 텐더 프론트축과 조정축이 일직선인데 반해 뉴 골드윙은 이를 나눴다”고 설명했다.

또한 경사로 밀림 방지 기능과 최적의 프리로드를 설정할 수 있는 전동 리어 쿠션 프리로드 조절 기능으로 쾌적한 주행성을 실현했다. 

‘투어 DCT’에는 이륜차 전용 에어백 시스템과 On/Off가 가능한 아이들링 스탑 기능이 탑재됐으며 3가지 타입의 모델은 별도의 조작 없이도 시동을 켜고 끌 수 있는 혼다 스마트키 시스템을 적용해 차별화를 추구했다.

‘2018 올 뉴 골드윙’의 가격은 ‘투어 DCT’ 4150만 원, ‘투어 MT’ 3750만 원, ‘골드윙 MT’는 3250만 원이다.

혼다코리아 정우영 대표는 “골드윙은 출시 이후 꾸준히 혁신과 변화를 거듭해 왔지만 엔진부터 차제, 디자인까지 새로워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프리미엄 투어링 모터사이클 특유의 고유성은 유지하면서도 한층 새로워진 골드윙을 통해 기존 고객들은 물론 대형 모터사이클을 처음 접하는 고객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뉴 골드윙은 200명이 넘는 인원이 사전신청을 했으나 일각에서는 제품을 인도받는 시점이 늦어 사전신청을 무의하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이와 관련 혼다코리아 관계자는 “골드윙의 호평으로 일본 제조 공사는 쉬지않고 돌아가고 있다. 빠른 시일 내에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탁지훈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