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뉴스 산업(구)

[현장스케치] 넷마블,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공개..."모바일 게임 시장 혁명될 것"

조윤주 기자 heyatti@csnews.co.kr 2018년 10월 11일 목요일 +더보기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으로 모바일 시장서 또 한 번 ‘레볼루션’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PC게임 ‘블레이드&소울’을 모바일로 재탄생시킨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을 공개하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11일 넷마블은 서울 쉐라톤 디큐브시티호텔서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미디어쇼케이스를 열고 모바일 게임 시장서 혁명을 일으키겠다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넷마블1.jpg
▲ 11일 권영식 넷마블 대표가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날 참석한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에 대한 기대가 크다”며 “‘레볼루션’이라는 타이틀을 단 만큼 전작의 가치를 뛰어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이를 위해 원작의 감성과 그래픽을 모바일에 그대로 담아내고자 노력해 이용자에게 최고의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확신했다.

권 대표는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이외에도 다양한 장르와 많은 게임을 준비하고 있다. 앞으로도 좋은 소식 들려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은 PC게임인 ‘블레이드&소울’을 모바일로 즐길 수 있도록 한 MMORPG다.

넷마블에 따르면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은 언리얼엔진4로 제작된 최고 수준의 Full 3D 그래픽을 기반으로 원작 특유의 그래픽 감성을 살렸으며 PC MMORPG에 버금가는 방대한 콘텐츠와 세계관을 구현해 몰입도를 높였다.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 개발사인 정철호 체리벅스 대표는 “업계와 많은 유저들이 주목하는 타이틀이라 부담감이 컸지만 최고의 경쟁력을 가진 게임을 만들고자하는 목표와 성공시킬 수 있다는 자신감으로 이 게임을 선택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PC게임을 모바일로 확실히 구현하면서도 새로운 혁신을 더하기 위해 많은 고민과 노력이 필요했다는 설명이다.

정 대표는 “본격적인 시작은 지금부터”라며 “국내뿐 아니라 전세계인이 즐길 수 있는 게임으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넷마블.jpg
▲(왼쪽부터)강지훈 넷마블 사업본부장, 권영식 넷마블 대표, 정철호 체리벅스 대표, 장현진 체리벅스 개발총괄

이처럼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은 ‘블레이드&소울’답게 원작의 감성을 모바일로 충실하게 담아내는 데 많은 노력이 들어갔다.

장현진 개발총괄은 ‘블레이드&소울’하면 생각하는 이미지의 특징을 ‘스토리’ ‘캐릭터’ ‘경공’ ‘전투’ 네가지 포인트로 잡고 이를 모바일로 잘 담아내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은 오는 11월15일부터 18일까지 개최하는 지스타2018에서 선보인 후 12월 6일 국내 정식 출시한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윤주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