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우리금융, 임원 겸직 등 IT부문 조직 개편...의사결정 프로세스 일원화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2019년 04월 22일 월요일 +더보기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급변하는 디지털 금융환경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안정적인 IT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임원 겸직 발령과 그룹의 IT조직을 확대 개편한다고 22일 밝혔다.

우리금융그룹의 IT자회사인 우리에프아이에스 대표이사(사장 이동연)가 은행의 최고정보책임자(CIO)를 겸임하고 은행 IT그룹 산하에 IT기획단을 신설해 IT기획단장(상무 김성종)이 우리에프아이에스의 은행서비스 그룹장을 겸임한다. 임원 겸직을 통해 의사결정 프로세스를 일원화 하고, IT사업을 신속하게 추진한다.

또한 △우리에프아이에스 개발부서와 대응하는 은행 IT개발지원부서(금융, 디지털, 글로벌/정보 3개 개발센터) 신설 △우리에프아이에스 디지털개발본부 신설 및 디지털 개발부서 통합재편 △은행과 우리에프아이에스간 상호 인력파견 등을 통해 기술개발을 강화하고 서비스 안정성을 향상시켜 그룹의 디지털 역량을 극대화한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개편으로 은행과 우리에프아이에스의 One-Team 협업체계를 더욱 강화했다”며 “고객에게 안정적이고 혁신적인 금융 IT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창립 120주년을 맞이하는 우리금융그룹은 디지털 금융서비스 강화를 위해 지난 3월 간편 뱅킹인 위비뱅크를 새롭게 오픈 했고, 현재 모바일 뱅킹 리뉴얼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