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토지주택공사, '2019 홀몸어르신 살피미' 발대식 개최

이건엄 기자 lku@csnews.co.kr 2019년 06월 11일 화요일 +더보기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경기도 분당구 LH경기지역본부에서 ‘2019년 LH 홀몸어르신 살피미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해 도입돼 올해로 2회를 맞이하는 ‘LH 홀몸어르신 살피미’는 고용 취약계층인 장애인 일자리 창출과 연계, 매입임대주택에 거주하는 홀몸 어르신들의 고독사 예방를 예방하고 소외감을 줄이기 위한 다양한 살핌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올해에는 지난해보다 27명 증원된 64명의 장년장애인을 채용했으며(평균경쟁률 3대1), 살피미들의 직무를 다양화하고 수혜 대상을 7개 본부에서 12개 본부로 확대하는 등 제도를 강화했다. 

이번에 채용된 살피미들은 올해 12월까지 약 7개월 간 LH 매입임대주택에 거주하는 홀몸어르신을 방문해 말벗서비스를 제공하고, 생활민원 접수와 실태조사 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LH 백경훈 주거복지본부장은 “홀몸어르신 살피미 사업은 입주민서비스 제공과 일자리 창출을 연계한 성공적인 사업모델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다양한 형태의 주거복지 서비스 발굴에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이건엄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