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뉴욕 달리는 '참이슬 트럭'...하이트진로, 미국시장 공략 가속화

조윤주 기자 heyatti@csnews.co.kr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더보기

국가별 현지인 시장을 공략하는 정공법으로 소주 세계화에 나선 하이트진로가 미국시장 개척에 속도를 내고 있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미국 뉴욕, 뉴저지 주를 돌며 참이슬 랩핑 트럭 운용을 연장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지난해 9월부터 하이트진로 제품 판매량이 가장 많은 도시인 뉴욕과 LA 지역에서 참이슬 랩핑트럭을 시험 운영해왔다. 참이슬 랩핑 트럭은 전면에 거대한 참이슬이 실려있는 모습이 마치 실사 같은 이미지다.

하이트진로에 따르면 미국법인 ‘하이트진로아메리카’는 브랜드 노출을 확대하면서 현지인들에게 궁금증을 유발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던 중 참이슬 랩핑트럭를 기획하게 됐다. 

참이슬 랩핑트럭.jpg
▲ 참이슬 랩핑 트럭

참이슬 랩핑 트럭을 접한 현지인 반응이 좋았을 뿐만 아니라 소비자 조사 결과 랩핑트럭 홍보가 참이슬 인지도 상승으로 이어진 것으로 나타나 뉴욕, 뉴저지 지역은 올해 10월까지 연장 운행하기로 했다.

참이슬 랩핑 트럭은 미국 뉴욕, 뉴저지 주에서 평일 하루 8시간씩 운행되며 SNS이벤트 ‘참이슬 랩핑트럭을 찾아라’를 통해 소비자 참여도 진행한다.

황정호 하이트진로아메리카 법인장은 “참이슬 랩핑트럭의 영향으로 지역별 대리점에 제품 구입 문의가 눈에 띄게 늘었다”며 “소비자 접점에서의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미국 소비자들에게 소주를 알리고 한국 술의 우수성을 적극적으로 홍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하이트진로는 지난 4월 교민들의 향수를 자극하는 맥주 ‘하이트 66종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했다. 지난해 10월에는 과일 리큐르 신제품 ‘자두에이슬’ 홍보를 위해 미국 전 지역의 주요 도시별 랩핑 버스를 운행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치며 미국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윤주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