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신증권 노사 5.5% 임금인상 합의

김건우 기자 kimgw@csnews.co.kr 2019년 08월 29일 목요일 +더보기

대신증권과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대신증권지부가 5.5% 임금인상에 합의했다.

대신증권 노사는 29일 서울 대림동 연수원에서 임금단체협약(이하 임단협) 조인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노조 측에 따르면 노사는 이번 임금협약에서 올해 임금체계를 변경해 인상 조정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기준연봉 대비 직원 평균 총연봉은 5.5% 인상됐고 2018년 임금협약 체결에 따른 일시금을 별도 지급하기로 합의했다.

1.jpg
▲ 대신증권과 전국사무금융서비스노동조합 대신증권 지부는 29일 임단협 체결 조인식을 가졌다.

노사는 이번 임금인상을 임금피크제 대상 직원들에게도 적용하고 기존에 지급하던 시간외수당은 보전수당 항목으로 지급하기로 합의했다.

단체협약수정 사항에는 ‘주52시간 근무제’ 도입에 따라 종업시간을 영업점은 5시, 본사부문은 5시30분 로 합의했으며 하숙비 추가지원금 지원기간을 3년에서 5년까지 연장하기로 합의했다.

오병화 대신증권 노조 지부장은 “대신증권 노사가 배우자를 포함하는 건강검진의 조기확대실시, 특목고 및 외국대학 자녀를 포함하는 학자금지원의 현실화, 승진체계의 정상화를 통한 인사적체 해소 등 시급한 현안들을 조속히 해결해 조합원 및 직원들의 근로조건개선 및 생존권이 보장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건우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