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옥션 개인정보 구멍뚫렸나? 피해자 1000만명 넘었다

백진주 기자 csnews@csnews.co.kr 2008년 04월 17일 목요일 +더보기

'오픈마켓 옥션은 개인정보 유출 사각지대?'

옥션의 해킹사고로 개인정보가 유출된 회원 수가 사상 최대인 1천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관련 업계와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 2월초 발생한 옥션 해킹사고로 개인정보가 유출된 회원 수가 현재까지 1천81만명에 달한 것으로 확인됐다.

옥션 관계자는 "경찰 조사 결과 확인된 1천81만명 중 90% 이상은 이름과 아이디, 주민등록번호 등 일반 개인정보만 유출된 경우"라고 밝혔다.

일부 거래정보와 환불정보가 포함된 데이터베이스 피해도 있었으나 현재까지 2차 피해는 접수되지 않았으며, 패스워드나 신용카드정보 등 금융정보는 유출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다고 옥션측은 덧붙였다.

이번 해킹에 사용된 프로그램은 기존 백신프로그램으로 확인 불가능한 악성 변종프로그램으로, 이름과 패스워드가 `fuckkr'에 해외 IP를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관련, 옥션은 피해 회원에게 개별적으로 관련 내용을 알리는 이메일을 보내는 한편,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피해 여부를 직접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