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터넷쇼핑몰 없는 상품 판매 후 "물건 보냈다"어거지

박지인 기자 psy-b@nking.com 2008년 05월 20일 화요일 +더보기

인터넷 쇼핑몰 N사가 소비자가 주문한 제품의 단종 사실을 숨기고 배송을 미루다가 결국엔 환불을 해주었다.

대학생 남모씨는 지난 3월 10일 인터넷 쇼핑 중 N사를 통해 전자 사전을 주문했고 바로 다음날 8만8000원을 통장으로 입금했다.

하지만 금방 도착할 줄 알았던 제품은 몇 주를 기다리고 기다려도 깜깜 무소식이었고, 이에 남씨는 회사측에 수차례 전화해 배송 확인을 시도했다.

상담원은 “보냈습니다. 보냈어요. 일주일만 기다리세요.”라며 남씨를 안심시켰지만 ,그 후로도 제품이 도착하지 않아 결국 주문을 취소할 수밖에 없었다.

남씨가 화가나서  N사  소비자 게시판에 이같은 불만의 글을 올렸지만 이마저도 이내 내용이 삭제됐다. 다시 올리자 또 삭제되기를 반복하더니 결국 업체측으로부터 통장 계좌 번호를 물어보는 전화를 받았다.

남씨는 결국 2개월 남짓 지나서 8만8000원을 환불받았다.

이에 대해 업체측은 “전자사전 모델이 변경돼서 물품이 단종됐다. 본의 아니게 소비자에게 불편을 끼친 점 사과한다”고 해명했다.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4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네오마트망할것 2008-08-28 17:13:42    
허구헌날 기다려라 죄송하다고...
삼성본사와 직접 거래한답시고, 최저가 운운하더니... 물건 주문한지 일주일 되어도 감감무소식에... 전화하니, 몇일 더 기다려달라고 하고, 자기네만 물건 주문한 게 아니잖느냐며....또 몇일 후에 전화하니, 그 물건이 삼성본사에도 없다며...환불해준다더니.... 연락도 없고, 돈도 안보내줘서.. 또 연락하니...확인하고 환불한다고 죄송하다 하고...
이런 울화통 터질, 망할 네오마트!!

한 두건이 아니고 넘 심하지 않나!!!
220.***.***.240
profile photo
황당인 2008-08-12 11:55:45    
네오마트에서 물품취소 4건 전부 무시
엄청귀찮다는듯 전화를 받고. 소비자 한두명이 아니라고 ..

전 티비를 구입했었는데 전부 품절 없는 물건 올려놓고 4건다

총4건을 구매취소 했는데 현재 카드결제 그대로 80만원돈 결제완료

이사람들 진짜 대책없음.

소보원에 고발할려고 맘먹고 있습니다.

이런마트인줄도 모르고 사는사람들 안타까움.

따로 고발할때 없나요?

제글도 지웠습니다.. 운영을 왜 이렇게 하는지 불평불만을

써놓으니.. 문제해결중이라 삭제했다네요..
220.***.***.170
profile photo
왕짜증 2008-07-24 11:05:05    
네오마트 없어져라
가격비교 사이트 에서 젤싸길래 ..주문했지만 언제온단 전화도없고 일주일 지니 전화하니 담당자 없다 연락준다 후 4일 결국 마트가서 사고 취소했더니 이놈에 카드취소 안되서 이미 결재된거 있지여..역시 큰회사에 주문할수 밖에 없게 만드네여
더운데 짜증나여.이것땜에 전화만 10통이상이고 결재땜에 카드사랑 통화하고 소비자만 약오르는거지여
전화받는분 직원 한사람이다하는거같은데 담당이아니라는 남자분
그만 회사접어주세여!!!어디 속터져 인터넷쇼핑하겠어요
이런일이 첨이라 무지불쾌합니다
211.***.***.252
profile photo
시발 2008-05-21 09:32:36    
네오마트 여기 사기입니다...
없는 물건 만들어서 판다는...
210.***.***.130
삭제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