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메리츠종금증권 1분기 순이익 1413억 원...사상 최대 분기 순익 달성

김건우 기자 kimgw@csnews.co.kr 2019년 05월 07일 화요일 +더보기

메리츠종금증권이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당기순이익 1413억 원을 달성하며 사상 최대 분기 순이익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36.6% 늘고 직전 분기 대비 23.8% 증가한 수치로 5개 분기 연속 1000억 원대 당기순이익을 달성한 셈이다.

001.png

1분기 영업이익과 세전이익은 1659억 원과 1954억 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에 비해 22.8% 증가했고 세전이익은 39.7% 늘었다. 작년 4분기에 비해서도 각각 28.5%와 59.1% 상승했다.

메리츠종금증권은 1분기 당기순이익, 영업이익, 세전이익에서 모두 분기 기준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하며 기록적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연결기준 연환산 자기자본이익률(ROE)은 16.3%를 기록해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3.7%p 상승했고 지난 4분기 대비로도 3.3%p 올라갔다. 2014년 16.2%의 ROE를 기록한 것을 시작으로 6년째 두 자릿수의 ROE를 지속하고 있다.

메리츠종금증권 관계자는 “기업금융 부문에서 인수금융·사모펀드·중소기업 신용공여 등 생산적 분야로 자본을 공급하며 투자처를 다각화했고 트레이딩·홀세일·리테일 등 전 사업부가 고르게 성장한 것이 이번 호실적의 원인”이라며 “해외대체투자 등 신시장 개척과 함께 철저한 리스크 관리로 안정적 사업구조를 계속 유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건우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