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뉴스 파이낸셜인포 정책·이슈

금융사마다 제각각 퇴직연금 운용보고서, 표준서식 마련돼

김건우 기자 kimgw@csnews.co.kr 2018년 12월 12일 수요일 +더보기

퇴직연금 가입자에게 제공되는 상품제안서와 적립금운용현황보고서 표준서식이 마련된다.

금융감독원은 각 협회 및 업계와 함게 퇴직연금 상품제안서와 적립금운용현황보고서 표준서식을 마련해 내년 1분기부터 적용한다고 밝혔다.

퇴직연금 가입자는 가입기간 중 적립금 운용상품을 선택·운용하고 주기적으로 운용성과를 확인한 뒤 운용상품 유지 여부를 판단한다. 이를 위해 금융회사는 가입자에게 운용상품 선정을 위한 '상품 제안서'와 적립금 운용 성과 평가를 위한 '적립금운용현황보고서'를 제공한다.

하지만 금융회사마다 제공하는 정보의 양과 질이 다르고 투자의사결정에 필요한 중요 정보제공이 미흡해 가입자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지 않고 있다는 지적이 이어져왔다.

우선 상품제안서에는 가입자를 대상으로 원리금보장형 또는 실적배당형 상품 선택시 예금자보호여부, 원금손실 가능성 등 투자자가 유의해야할 점을 명문화했다.

특히 운용상품 결정권이나 상품에 대한 추가정보 및 추가상품 편입 요구권이 가입자에게 있음을 알려 가입자가 능동적으로 상품 운용을 해야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가입자에게 가장 중요한 수익률를 판단할 수 있는 참고지표도 제공된다. 실질수익률 계산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소비자물가상승률과 정기예금 평균금리 등 투자판단요소를 제공하고 장기수익률을 우선 기재한 뒤 상품의 과거 성과를 비교·분석할 수 있도록 벤치마크 수익률도 표기된다.

가입자가 최적의 상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원리금보장상품은 고금리 순으로, 실적배당 상품은 사업자별 자체기준에 따라 우수상품 순으로 배열하는 점도 이번 표준서식에 포함됐다.

적립금운용현황보고서에는 먼저 적립금 운용현황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적립금 및 운용수익률 추이, 상품별 적립금 비중 및 부담금 투자비율 등을 그래프로 제시했다.

수익률은 가입자별 수익률을 사업자 비교공시 수익률과 동일 기준으로 산출해 비교 가능성을 제고했고 비용 부분에서도 운용관리수수료와 자산관리수수료 산정기준과 내역을 명시하도록 했다. 실적배당형 상품은 총보수와 비용비율 뿐만 아니라 총부담액, 가입금액 100만 원 당 총부담액도 모두 기재된다.

금감원은 내년 1분기부터 업계 자율로 퇴직연금 상품제안서 및 적립금운용현황보고서 표준서식을 시행하고 향후 현장점검을 통해 관련 업무처리의 적정성을 확인할 계획이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건우 기자]

<저작권자 ⓒ 소비자가만드는신문 (http://www.consumer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