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래미안 대치 팰리스' 24일 입주 시작
상태바
삼성물산, '래미안 대치 팰리스' 24일 입주 시작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15.09.10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물산이 대치 청실아파트를 재건축한 ‘래미안 대치팰리스’ 1천608가구가 오는 24일부터 입주를 시작한다.

래미안 대치 팰리스는 강남권 중에서도 뛰어난 입지를 자랑한다. 대치동은 예로부터 강남의 대치초·중대사대부고·숙명여고 등의 명문학군이 포진해 있는 곳으로 래미안 대치팰리스는 그 중심에 위치해 걸어서 통학이 가능하다.

황금 역세권도 강점이다. 지하철 3호선 대치역, 분당선 도곡역에서도 가까운 거리다. 단지 인근에 롯데·현대백화점, 삼성의료원을 비롯 상가들이 밀집해 있어 생활 편리성도 높다. 

래미안 대치팰리스1.jpg
래미안 대치팰리스는 지하 3층~지상 35층 17개 동으로 전용 59~151㎡형 1천608가구다. 지상 주차가 없고 모든 동 1층이 빈 공간의 필로티 설계라 개방감도 좋다. 외관 디자인은 글로벌 설계사인 미국의 TVS사에서 맡아 세련됨과 유려함을 더했다.

래미안 대치팰리스의 커뮤니티는 청약 시점부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커뮤니티 시설이 가구당 4.5㎡ 크기로 래미안 퍼스티지(1.9㎡)와 타워팰리스의 2배가 넘는다. 도서관, 독서실, 수영장, 게스트하우스, 골프연습장, 피트니스센터, 테니스장 등도 갖췄다.

에너지 절감 또한 탁월하다. 각 가구에 ‘삼성 HAS시스템’을 적용해 사용 에너지 목표를 설정할 수 있으며 전기, 가스, 수도의 실시간 사용량을 조회할 수 있다.

대기전력차단시스템, 조명 및 가스 일괄차단시스템 등도 적용된다. 이 밖에 공용 전력에는 태양광 발전 시스템과 지열 시스템을 적용해 주민공동시설 에너지로 사용된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 = 문지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