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품톡] 현대해상 vs 메리츠화재 통합보험 비교해보니
상태바
[상품톡] 현대해상 vs 메리츠화재 통합보험 비교해보니
  • 윤주애 기자 tree@csnews.co.kr
  • 승인 2016.05.12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실비는 물론 암 진단, 뇌졸증과 급성심근경색증 진단 자금도 나오는 통합보험이 인기를 끌고 있다.

라이벌 기업인 현대해상과 메리츠화재가 주력으로 판매중인 통합보험 2종을 비교해봤다.

현대해상의 '퍼펙트N종합보험'은 자동차보험 다음으로 가장 많이 팔리는 상품이다. '메리츠 케어프리보험M바스켓'도 메리츠화재의 주력 상품이다.

'퍼펙트N종합보험은 특약이 상해사망 외 142종이다. '메리츠 케어프리보험M바스켓'은 상해사망고도후유장해 외 162종이나 된다. 특약이 다양하기 때문에 중복되지 않도록 잘 선택해야 한다.

두 상품은 모두 일반 상해로 사망하거나 80% 이상 후유장해가 발생, 또는 질병으로 80% 이상 후유장해가 발생했을 때 1억 원 이상 보험금이 지급되도록 기본계약에 가입해야 한다. 

보험사들이 인수 언더라이팅을 강화하고 있어 30대가 가입할 때 기본계약과 의무계약에 따르는 사망담보를 3억 원 가량 설정하도록 권하는 설계사들이 많다.

상해사망에 비해 질병사망 특약은 보험료가 비싸기 때문에 가입금액을 조절할 필요가 있다.

2.jpg

두 상품은 설계사와 대리점 등 대면채널로 판매된다. '퍼펙트N종합보험'의 경우 전화판매(TM), 온라인판매(CM), 홈쇼핑, 카드사 등에서도 가입할 수 있다.

공시이율의 경우 보장부분에 적용되는 이율과 최저보증이율이 각각 2.75%와 1%로 동일하다. 다만 보험료 중 적립되는 부분에 적용되는 이율은 '메리츠 케어프리보험M바스켓'이 2.75%로 '퍼펙트N종합보험(2.7%)'에 비해 소폭 높다.

특이하게도 퍼펙트N종합보험은 보험료 자동이체 납입시 영업보험료의 0.5%를 할인해주고, 부부 동시에 가입할 때에도 추가로 1% 할인 혜택이 있다.

메리츠 케어프리보험M바스켓은 60세 이하 가입시 질병고도후유장해(80%이상) 특약이 고정적으로 추가된다.

필수가입담보로 산출한 보장보험료는 '메리츠 케어프리보험M바스켓'이 '퍼펙트N종합보험'에 비해 비싼 편이다.

손해보험협회의 상품비교공시 자료에 따르면 40세 남성, 상해 1급, 20년납 100세 만기를 기준으로 메리츠 케어프리보험M바스켓은 2만3천490원인 반면, 퍼펙트N종합보험은 1만641원에 불과하다. 여성 역시 메리츠 케어프리보험M바스켓이 2만3천490원이지만, 퍼펙트N종합보험은 6천287원으로 저렴하다.

보험가격지수도 메리츠 케어프리보험M바스켓(121.2%)이 퍼펙트N종합보험(118.1%)에 비해 높다.

보험가격지수는 보험료총액을 순보험료총액과 평균사업비총액을 합한 금액으로 나눈 비율을 말한다. 쉽게 말해 보험가격지수가 높을수록 보험사가 사업비를 많이 사용한다는 의미다. 통상적으로 100%를 넘기면 평균치 이상으로 사업비를 쓰는 것으로 보면 된다.

자전거를 명시한 특약은 퍼펙트N종합보험에 있다. 자전거 탑승 중 상해사망이나 고도후유장해시 보험금을 지급한다. 메리츠 케어프리보험M바스켓은 특약에 별도로 자전거를 표시하진 않고 기타교통수단으로 인한 상해 등에 자전거를 포함시키고 있다.

또 퍼펙트N종합보험은 크론병, 다발성경화증, 중증루프스신염 진단 특약도 있다. 메리츠 케어프리M바스켓은 희귀난치성 7대질환에 전신홍반성루프스를 포함시켰다.

두 보험은 알바트로스 및 홀인원 비용 등 골프 관련 특약이 적지 않다. 퍼펙트N종합보험은 골프용품 손해 및 골프활동 중 배상책임 특약이 있다. 메리츠 케어프리M바스켓은 골프 중 후유장해 뿐 아니라 상해사망, 팔 및 손가락 후유장해 등 특약이 다양하다.

이밖에 메리츠 케어프리M바스켓은 양성뇌종양진단비, 중증치매간병비, 부인과질병 수술비, 도난손해 등 퍼펙트N종합보험에 없는 특약도 있다.

보험상품은 가입 연령과 병력, 직업 등에 따라 보험료가 달라진다. 전문가들은 어떤 특약을 선택할지, 보장범위를 얼마나 확대할지 등을 꼼꼼하게 살펴보고 가입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윤주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