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지역경제 활성화에 팔 걷어붙여
상태바
BNK경남은행, 지역경제 활성화에 팔 걷어붙여
  • 윤주애 기자 tree@csnews.co.kr
  • 승인 2016.05.13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NK경남은행(행장 손교덕)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 나섰다.

손교덕 행장은 지난 9일 오후 거제시청을 방문해 권민호 시장을 만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생 협약’을 맺었다. 조선업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거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두 팔을 걷어붙인 것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BNK경남은행과 거제시는 상호공조 체제를 구축하고 사회공헌사업을 다각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특히 BNK경남은행은 인적·물적 인프라를 백분 활용해 ▲전통시장 활성화 캠페인 ▲저소득 자녀 장학금 지원 사업 ▲주말·휴가 나기 캠페인 ▲거제시 유명관광지 홍보 ▲시티투어 참여 등의 사회공헌사업을 펼쳐 거제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이바지하기로 했다.

손교덕 행장은 "조선업 침체 여파가 거제 지역기업과 지역민들로까지 이어져 너무나 안타깝다"며 "거제지역이 하루 빨리 불황의 그림자를 털고 대한민국 조선업 메카로서 영광을 다시금 되찾을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손교덕 은행장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생 협약의 첫 번째 실천으로 권민호 시장에게 ‘지역경제 활성화 기금 증서’를 전달했다.

33.jpg
▲ BNK경남은행 손교덕 은행장(사진 왼쪽)과 거제시 권민호 시장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생 협약’을 맺은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BNK경남은행)

BNK경남은행이 전달한 지역경제 활성화 기금은 모두 4천만 원으로 거제시가 추천한 저소득 자녀와 복지단체에 나눠 지원된다.

권민호 거제시 시장은 "지역에 불어 닥친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한걸음에 찾아와 도움의 손길을 건네줘 고마움을 느낀다" "오늘처럼 지역의 민·관·재계가 똘똘 뭉친다면 작금의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해낼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주말·휴가 나기 캠페인과 거제시 유명관광지 홍보, 시티투어 참여 등을 순차적으로 벌이는 동시에 지역 기업의 고충을 덜어주기 위한 금융지원 대책도 마련할 계획이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윤주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