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장애인의 날’ 맞아 장애청년 국악연주단 사물놀이 공연
상태바
한화그룹, ‘장애인의 날’ 맞아 장애청년 국악연주단 사물놀이 공연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17.04.20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그룹이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지난 19일 충북 세종시 금호중학교에서 장애청년 국악연주단 ‘땀띠’의 사물놀이 공연을 진행했다.

국악연주단 ‘땀띠’는 서로 다른 중증장애를 가진 4명의 청년들로 이뤄진 국악연주단이다. 2003년 장애인 음악치료 프로그램으로 시작해 올해로 14년째를 맞이했다.

크기변환_사진2 한화예술더하기_장애청국악연주단.jpg
이번 공연은 금호중학교의 장애학생들에 대한 비장애 학생들의 ‘장애이해교육’을 목적으로 마련됐다. 이를 위해 금호중학교는 한화그룹과 한국메세나협회가 공동으로 운영하는 ‘한화 찾아가는 예술교실’을 신청했다.

안병화 금호중학교 교장은 “땀띠의 공연을 통해 비장애 학생들이 폭넓게 이해하고 따뜻한 마음으로 더불어 살아가도록 인식개선의 기회를 제공하고 전교생과 함께 공유할 수 있었다”며 “장애와 비장애의 벽을 허물 수 있도록 유익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한화 찾아가는 예술교실’에 감사하다”고 소감을 덧붙였다.

한편 ‘한화 찾아가는 예술교실’은 2015년부터 현재까지 150여회를 진행했고, 올해 9월까지 40여회가 더 진행될 예정이다. 전국의 시·도 교육청, 초·중·고교, 아동복지시설, 정보산업학교, 여성가족부 유관기관(건강가정지원센터, 다문화가정지원센터 등) 등 다양한 기관들에서 한화예술더하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