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넵튠 모바일 야구게임 레전드라인업, ‘자동 진행 리그’ 전격 도입
상태바
넵튠 모바일 야구게임 레전드라인업, ‘자동 진행 리그’ 전격 도입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17.06.20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넵튠(대표 정욱)은 자체 개발 모바일 야구게임 ‘레전드라인업’에 자동으로 진행되는 ‘대전 리그’를 포함한 주요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로 이용자가 대전 리그에 참여하면 정해진 시간대에 자동 진행되는 리그에 편성되고, 일주일 주기로 정규 시즌 144경기와 와일드카드 결정전, 준플레이오프, 플레이오프, 한국시리즈를 치르게 된다.

사본 -레라 대표 이미지.jpg
대전 리그는 공식 온라인 카페 및 1:1 이용자 문의 등을 통해 도입 요청이 많았던 콘텐츠로, 넵튠은 기존 계획보다 이른 시점에 업데이트를 단행했다.

이로써 ‘레전드라인업’은 게이머가 구성한 선수 라인업으로 실제 KBO 리그 진행 방식(대전 리그)과 승부처에서의 수싸움을 경험할 수 있는 방식(싱글 리그)을 모두 즐길 수 있는 게임이 됐다.

이번 업데이트로 싱글 리그 및 랭킹전에서 자신의 라인업 선수 주요 기록을 확인할 수 있는 개인 성적도 추가됐으며, 팀레벨도 기존 50레벨에서 70레벨로 최대값이 상향 조정됐다.

또한 게임 내 전체 선수 리스트와 스킬을 확인할 수 있는 선수 앨범과 스킬 앨범도 추가됐다. 신규 이용자의 경우, ‘스타트 미션’에 참여하면 수행 여부에 따라 선수카드를 구입할 수 있는 재화와 게임 내 최고 등급인 ‘레전드선수 확정칩’ 등을 보상으로 받을 수 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