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코스 이어 KT&G ‘핏’도 가격 인상...15일부터 4500원
상태바
아이코스 이어 KT&G ‘핏’도 가격 인상...15일부터 4500원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18.01.09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G가 궐련형 전자담배 릴(lil) 전용 담배인 ‘핏(Fiit)’의 소비자 가격을 오는 15일부터 4천500원으로 200원 인상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의 가격 인상은 궐련형 전자담배에 부과되는 제세부담금 중 지난해 말 개별소비세, 국민건강증진부담금 인상에 이어 올해 1월 담배소비세와 지방교육세가 오른데 따른 것이다.

이미 한국필립모리스는 12월20일 아이코스 전용 담배 ‘히츠’의 가격을 4천300원에서 4천500원으로 올린 바 있다.

KT&G 관계자는 “1천 원 이상의 제세부담금 인상폭에도 불구하고 소비자 부담을 낮추고 물가 상승과 국가 경제 악영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가격 인상폭을 최소화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문지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