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쏘나타·캐딜락 CT6’ 2개 차종 2833대 리콜
상태바
‘현대차 쏘나타·캐딜락 CT6’ 2개 차종 2833대 리콜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18.07.25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현대차와 캐딜락 2개 업체의 2개 차종 2833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를 한다고 25일 밝혔다.

먼저 현대차 쏘나타(LF) 1604대는 동승자석 승객감지장치의 프로그램 오류가 발견됐다. 이로 인해 동승자석에 유아용 카시트를 장착하더라도 성인이 탑승한 것으로 잘못 인식해 사고 발생 시 에어백이 전개돼 탑승한 유아가 다칠 가능성이 확인됐다.

또한 지엠코리아에서 수입 판매한 캐딜락 CT6 1229대는 뒷좌석 유아용 카시트 고정 장치가 규정 지름(6mm)을 초과해 자동차안전기준을 위반했다. 유아용 카시트를 장착하는 하부 고정장치(ISOFIX)의 수평막대는 동일한 축에 위치한 두 개의 막대에 6mm를 기준으로 ±0.1mm를 초과해서는 안된다.

국토교통부는 지엠코리아에 해당 자동차 매출액의 1000분의 1에 해당하는 과징금을 부과할 예정이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