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노컷영상] 초짜가 만들었나? 명품 클러치 바느질 '삐뚤삐뚤'
상태바
[노컷영상] 초짜가 만들었나? 명품 클러치 바느질 '삐뚤삐뚤'
  • 한태임 기자 tae@csnews.co.kr
  • 승인 2018.08.14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aaaa08.jpg

유명 인터넷쇼핑몰서 명품 클러치를 구입한 소비자가 엉망인 바느질 상태를 보고 경악했다. 까만 클러치 위에 하얀 선이 삐뚤삐뚤하게 박음질 돼 있어 한 눈에 불량임을 알 수 있었기 때문이다. 

소비자는 “저렴한 가격도 아닌데 이런 물건을 받게 돼 어이가 없었다”며 분개했다.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인터넷쇼핑몰서 물품을 구입한 경우 배송 받은 날로부터 7일 내에는 청약철회가 가능하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한태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