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카드뉴스] 온라인 쇼핑몰의 배신? 사진과 실제 제품 완전 딴판
상태바
[카드뉴스] 온라인 쇼핑몰의 배신? 사진과 실제 제품 완전 딴판
  • 한태임 기자 tae@csnews.co.kr
  • 승인 2019.02.07 0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2.jpg
3.jpg
4.jpg
5.jpg
6.jpg

#1. 온라인 쇼핑몰의 배신?
사진과 실제 제품 완전 딴판
교환하려면 반품비용 덤터기

#2. 온라인 쇼핑몰에서 옷을 구입했다가 실망을 넘어 배신감을 느끼는 경우가 많습니다.
쇼핑몰에서 걸어 둔 사진과 전혀 다른 제품이 배송되는 일이 다반사이기 때문입니다.
얼마나 다른지 볼까요?

#3. 경기도 부천시의 정 모(여)씨가 오픈마켓서 구매한 오버핏 니트.
소매는 누가 잘라 갔나요?

#4. 강원도 속초시의 김 모(여)씨가 구입한 청자켓.
털은 빈약하고 색감도 많이 다르네요.

#5. 경기도 김포시 김 모(여)씨가 해외주문제작 쇼핑몰에서 샀다는 퍼 케이프 코트.
이게 같은 제품으로 보이나요?

#6. 이런 문제를 제기하면 판매자들은 ‘개인차이’라고 일축하기 일쑤입니다.
환불이나 교환할 경우 '단순변심으로 인한 반품'이라며 반송비를 물립니다.
소비자 가슴을 멍 들이는 낚시질 영업 좀 막아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