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은 찬밥? AS불만시대⑭] 패키지여행 옵션은 선택 아닌 강제?...추가금액 '배보다 배꼽'
상태바
[고객은 찬밥? AS불만시대⑭] 패키지여행 옵션은 선택 아닌 강제?...추가금액 '배보다 배꼽'
최저가로 팔고 옵션으로 메워
  • 박인철 기자 club1007@csnews.co.kr
  • 승인 2019.08.02 07:0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사랑 2019-10-17 19:47:14
초저가 패키지여행의 구조
최근 국내 여행사간 경쟁이 치열해 지면서 저렴한 가격에 여행상품을 팔고 항공비를 제외한 비용(호텔, 식사, 투어차량, 가이드 비용 등)을 현지 여행사(랜드사)에 떠넘기는 구조로 가 많습니다. 물론 예전부터 동남아 여행에서는 비일비재 했던 일이나 최근 유럽이나 중동 등 해외 여행에도 적용되는 사례가 늘고 있어 소비자들의 불만 접수가 늘고 있습니다.
이런 문제가 끊이지 않는 이유는 지나치게 저렴한 여행 상품 탓 입니다.
이러한 초저가 여행 상품이 많이 나오다 보니 현지 랜드사들은 마이너스난 경비를 메우기 위해 옵션비용이 높은 것이고 가이드가 옵션을 강매 할 수 밖에 없는 구조적인 문제가 있습니다. 그래야 현지 여행사도 살고 가이드도 먹고 살아야 하기 때문이죠.
이런 구조를...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