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회투자 신임 이사장에 문형구 교수...“임팩트 비즈니스 생태계 강화할 것”
상태바
한국사회투자 신임 이사장에 문형구 교수...“임팩트 비즈니스 생태계 강화할 것”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19.08.09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형구 이사장-그림판.jpg
▲ 문형구 이사장
문형구 고려대학교 경영학과 교수가 9일 한국사회투자 3대 이사장으로 취임했다.

이날 문형구 한국사회투자 이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사회혁신을 위한 임팩트 비즈니스 생태계 강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문 이사장은 “정부 뿐 아니라 대기업들까지도 사회문제 해결과 비즈니스를 동시에 수행하는 임팩트 비즈니스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있다”면서 “더 많은 소셜벤처와 사회경제조직을 지원하는 전문 비영리 재단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문 이사장은 서울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 대학원과 미국 미네소타대학교에서 경영학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한국인사조직학회 회장, 한국비영리학회 이사장 등 학회 활동 뿐 아니라 UNGC Korea 이사, GS칼텍스재단 이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부회장 등 공공부문에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한국사회투자 관계자는 “경영 전반 뿐 아니라 사회복지와 비영리기관의 전문성까지 갖춘 문 이사장에 대한 재단 안팎의 기대감이 높은 상황”이라며 “한국사회투자 사업의 양적 성장과 질적 성장을 통해 새로운 도약을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재단법인 한국사회투자는 사회적기업 및 소셜벤처를 지원하고 사회적 프로젝트를 수행하는 비영리기관으로 지난 2012년부터 약 700억 원 규모의 투자와 경영컨설팅을 진행했다. 그간 서울시를 비롯해 우리은행, 한국전력, 교보생명,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등이 한국사회투자에 임팩트 자금을 투입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