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영상] 마스크에 벌레 박혀 있어..."입에 대는 제품인데"
상태바
[노컷영상] 마스크에 벌레 박혀 있어..."입에 대는 제품인데"
  • 조윤주 기자 heyatti@csnews.co.kr
  • 승인 2020.02.17 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생용품인 마스크에서 벌레가 발견돼 소비자가 기겁했다.

안양시 만안구에 사는 김 모(여)씨는 1년 전 대량으로 구매해둔 마스크 중 한 제품에서 벌레를 발견했다. 마스크 새 제품을 개봉했더니 안에 거뭇한게 보여 가위로 잘라보니 벌레가 말라 죽어 있었다고.

김 씨는 1년 전 구매했지만 유통기한은 2021년 9월로 표기돼 있고 개별 포장된 제품이라 보관 중 벌레가 유입됐을 가능성은 낮게 봤다.

김 씨는 “마스크는 입에 대는 제품이고 위생과 안전을 위해 쓰는 제품인데 벌레가 발견됐다. 지금 공급이 부족해 엄청나게 만들어지는 마스크 제품들도 안전성이나 위생관리가 제대로 되고 있을지 염려스럽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윤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