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광주계림점, 코로나19 의심환자 방문에 긴급 휴점
상태바
홈플러스 광주계림점, 코로나19 의심환자 방문에 긴급 휴점
  • 나수완 기자 nsw@csnews.co.kr
  • 승인 2020.02.21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홈플러스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의심환자가 방문한 것으로 확인된 광주광역시 동구 소재 홈플러스 광주계림점을 긴급 휴점한다고 21일 밝혔다.

홈플러스는 대구를 방문했던 광주 북구 시민이 지난 20일 오후 6시부터 한 시간 동안 광주계림점을 방문해 긴급 휴점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긴급 휴점 이후 광주 동구 보건소와 함께 매장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홈플러스 관계자는 “어제 저녁 코로나19 확진의심자가 점포를 다녀간 것이 확인된 정보를 관할 구청으로부터 전달받았다”며 “확진자가 방문한 것으로 결정되지 않았지만 고객과 직원 안전을 위해 긴급 방역에 돌입하고 임시 휴점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영업 재개 시점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나수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