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현 사내외이사 모두 재추천...변화보다 안정 추구
상태바
포스코, 현 사내외이사 모두 재추천...변화보다 안정 추구
  • 김국헌 기자 khk@csnews.co.kr
  • 승인 2020.02.21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회장 최정우)가 21일 포스코센터에서 이사회를 열고, 장승화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원장을 사외이사 후보로 재추천했다.

사내이사로는 장인화 철강부문장, 전중선 전략기획본부장, 김학동 생산기술본부장, 정탁 마케팅본부장을 모두 재추천했다. 포스코가 임기 만료를 앞둔 사내이사진을 모두 재추천함에 따라 최정우 회장을 비롯한 사내이사진 5인 체제를 이어가게됐다.

포스코는 현 사내외이사를 모두 재추천함으로써 글로벌 철강시황 악화에 대비해 안정적 경영활동 체제을 마련했으며, 나아가 글로벌 철강 경쟁력을 지속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외이사 및 사내이사 후보는 이날 이사후보추천및운영위원회와 이사회에서 자격심사 등의 절차를 거쳐 후보로 확정되었으며, 내달 27일 열리는 주주총회에서 이사로 선임될 예정이다.

한편, 포스코는 장승화 사외이사의 감사위원 임기 만료로, 박희재 사외이사(서울대 공과대학 교수)를 신규 감사위원 후보로 추천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국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