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치킨 등 유통업계, 미래세대와 지속가능한 사회공헌활동 강화
상태바
bhc치킨 등 유통업계, 미래세대와 지속가능한 사회공헌활동 강화
  • 조윤주 기자 heyatti@csnews.co.kr
  • 승인 2020.04.10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 중요해진 가운데 미래세대와 함께 다양한 방식으로 사회에 나눔과 회사의 가치를 전달하는 기업들이 늘고 있다.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은 대학생으로 구성된 '해바라기 봉사단'을 운영하고 있다.
 
bhc치킨은 지난 2017년 자사 사회공헌활동인 ‘BSR(bhc+CSR)’의 일환으로 ‘해바라기 봉사단’을 발족했다. 매년 10명씩 선발되는 ‘해바라기 봉사단’은 선발 이후 5명씩 2개 조로 나누어져 이듬해 연말까지 1년간 봉사활동을 펼친다.
 
특히 ‘해바라기 봉사단’이 직접 봉사활동을 기획하는데 올해 첫 활동을 개시한 ‘해바라기 봉사단’ 4기의 경우 코로나19가 확산되는 국가적 위기를 감안해 면 마스크 제작 및 나눔 활동에 동참하기도 했다.
 
bhc치킨도 봉사단 활동을 폭넓게 지원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조별 활동 외 봉사단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친목을 도모할 수 있게 전체 봉사활동의 시간을 마련하는 것은 물론, 활동비 전액을 지원하고 있다.
 
수료자 전원에게 bhc치킨 입사 지원 시 서류 전형을 면제하는 혜택을 제공해 청년들에게 희망의 가치를 전하기도 했다. 
 
김동한 bhc치킨 홍보팀 부장은 “bhc치킨의 ‘해바라기 봉사단’은 회사 차원의 지속 가능한 사회공헌활동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지만, 봉사단원들이 나눔과 상생 정신을 체험하며 행동하는 리더로 성장하도록 돕는 자양분이 된다는 점에서 더 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bhc치킨은 ‘해바라기 봉사단’이 취약계층은 물론 국내외 사회적 이슈에 민감하게 반응하며 다채로운 활동을 펼쳐나갈 수 있게 지속적이고 적극적으로 이들을 지원할 계획”이라 밝혔다.

이외에도 대상 청정원은 2018년부터 대학생 봉사단을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초 3기를 모집했다. 일명 ‘청정원 대학생 봉사단’은 3월부터 10개월간 대학가 영세밥집 지원프로젝트인 ‘청춘의 밥’, 연말 소외된 이웃에게 선물꾸러미를 만들어 나누는 ‘나눌수록 맛있는 행복’ 등 대상의 각종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한다. 
 
GS홈쇼핑은 2010년부터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과 함께 대학생 봉사단 ‘리얼러브’를 운영하고 있다. ‘리얼러브’는 전국에 포진된 지역아동센터 아이들을 만나 직접 기획한 놀이 활동을 진행하며 아이들의 창의성을 기르는 역할을 한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윤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