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리테일, 한국철도와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BGF리테일, 한국철도와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 나수완 기자 nsw@csnews.co.kr
  • 승인 2020.04.10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의점 CU 운영사인 BGF리테일은 한국철도와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향후 전국 CU에서 한국철도가 운영하는 선불 교통카드인 레일플러스(R+) 교통카드의 판매와 충전, 환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상품도 결제할 수 있게 된다.

레일플러스 교통카드는 전국에서 이용 가능한 선불 교통카드다. 지하철, 버스, 택시는 물론 KTX 등 기차 요금과 고속도로 통행료 등을 결제할 수 있는 국내 최대 지역 통용 교통 결제수단이다.

이번 협약으로 한국철도는 이 교통카드 이용자들을 위한 전국 인프라를 확보하게 됐고, BGF리테일은 결제수단 확대를 통한 매출 증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BGF리테일 측은 “앞으로도 전국 CU 인프라를 활용해 공공 서비스의 활성화를 지원할 수 있는 방안들을 적극적으로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나수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