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위메프 박은상 대표, 건강 문제로 휴직...조직장 중심 임시 경영체제 가동
상태바
위메프 박은상 대표, 건강 문제로 휴직...조직장 중심 임시 경영체제 가동
  • 나수완 기자 nsw@csnews.co.kr
  • 승인 2020.06.30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메프 박은상 대표이사가 건강상 문제로 당분간 휴직에 들어간다.

위메프는 박 대표 부재 기간 동안 각 부문별 조직장 중심의 임시 경영체제를 유지한다고 30일 밝혔다.

이 기간 별도 대표이사 선임은 예정되어 있지 않고, 박 대표의 건강이 회복되면 휴직 기간 중이라도 바로 복귀할 계획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위메프 박은상 대표이사
▲위메프 박은상 대표이사
박 대표는 지난해 대규모 투자 건 마무리 이후 건강악화 등을 사유로 지난 6월 1일부터 한 달간 안식년 휴가를 사용했다.

위메프 관계자는 “당초 7월 1일 복귀할 예정이었으나, 좀 더 휴식 기간이 필요하다는 진단에 따라 휴직이 결정됐다”며 “구체적인 건강 내용의 경우 개인적인 사안으로 공개하지 못하는 것을 양해해 달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나수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