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생명, 대전지역화폐 앱 전용 ‘온통지킴이 보험’ 출시
상태바
하나생명, 대전지역화폐 앱 전용 ‘온통지킴이 보험’ 출시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20.07.01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생명은 대전지역화폐 ‘온통대전’ 앱 이용자를 가입 대상으로 하는 (무)온통지킴이 보험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무)온통지킴이 보험은 다양한 상황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불의의 사고 및 최근 불안감을 고조시키는 법정감염병으로 인한 사망을 포함한 재해 사망 및 중증 천식을 보장한다. 중증천식으로 진단을 받았을 때 최초 1회에 한하여 50만 원, 재해로 사망했을 때는 1000만 원을 지급한다.
 
이 상품은 만 15세부터 75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며 보장기간은 1년으로, 대전지역화폐 운영대행사인 하나은행이 주관하는 이벤트에 참여하면 보험가입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보험가입은 ‘온통대전’ 앱에서 온통지킴이 보험서비스 배너를 통해 하나생명 모바일에서 신청할 수 있다.

하나생명 김인석 사장은 “지역상권을 살리는 대전지역화폐 ‘온통대전’이 대전시민들에게 큰 호평을 받은 것으로 안다”며 “어려운 시기에 소상공인에게 힘이 되는 ‘온통대전’처럼 하나생명도 보험 본연의 취지인 상부상조의 정신이 깃든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문지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