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다시마 2개 넣은 오동통면 정식 출시...완도지역 농가 돕는다
상태바
오뚜기, 다시마 2개 넣은 오동통면 정식 출시...완도지역 농가 돕는다
  • 조윤주 기자 heyatti@csnews.co.kr
  • 승인 2020.07.09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뚜기(대표 이강훈)는 완도 다시마 농가를 돕기 위해 앞으로도 계속 ‘오동통면’에 다시마 2개를 넣어 판매한다고 9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완도 다시마 농가를 돕기 위해 선보인 ‘한정판 오동통면’은 지난 6월 11일 SBS 예능 ‘맛남의 광장’ 방송 이후 소비자들에게 큰 주목을 받았다.

오뚜기에 따르면 자사몰인 ‘오뚜기몰’에서는 방송 이틀 만에 재고량이 모두 완판되는 등 ‘선한 영향력’으로 큰 화제를 모으며 폭발적인 매출 상승을 보이고 있다.

㈜오뚜기는 완도산 청정다시마 2개로 더욱 깊고 진한 국물맛에 호평이 이어지며 소비자들의 재구매가 이어지고 있어 앞으로도 계속 오동통면에 다시마를 2개 넣어 판매하기로 결정했다.

㈜오뚜기 관계자는 “완도산 다시마가 2개 들어간 오동통면을 정식으로 판매한다”며 “㈜오뚜기는 오동통면을 통한 선한 영향력으로 완도 다시마 농가를 돕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조윤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