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트윈타워에 바리스타 로봇 도입...임직원 마실 커피 만든다
상태바
LG전자, 트윈타워에 바리스타 로봇 도입...임직원 마실 커피 만든다
  • 김승직 기자 csksj0101@csnews.co.kr
  • 승인 2021.01.22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최근 서울 영등포구 LG트윈타워에 ‘LG 클로이 바리스타봇’을 도입했다.

이 제품은 임직원 전용 휴식공간에 설치됐으며 임직원에게 양질의 커피를 제공하는 역할을 한다.

LG 클로이 바리스타봇은 최근 한국커피협회로부터 국내 최초로 ‘로봇 브루잉 마스터’ 자격증을 획득했다. ‘브루잉 마스터’는 커피 추출 도구 및 방식을 이해하고 최적의 커피를 만들어내는 능력을 평가하는 민간자격 검정이다.
 

LG 클로이 바리스타봇은 브루잉 마스터 자격증 획득으로 식음료 사업의 본질인 맛에 대한 신뢰성을 확보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원두 고유의 맛과 향을 일정하게 제공할 수 있어 영업 활동에 본격 투입할 수 있게 됐다는 의미다.

LG전자는 로봇을 미래사업의 한 축으로 삼고 일상생활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서비스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에 따라 호텔 솔루션, 병원 솔루션, F&B 솔루션 등 각종 맞춤형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승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