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손보협회, 우수 인증 설계사 3만2757명 선정
상태바
생손보협회, 우수 인증 설계사 3만2757명 선정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21.06.01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명보험협회(회장 정희수)와 손해보험협회(회장 정지원)가 우수인증설계사 3만2757명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양 협회는 보험상품의 완전판매 및 건전한 모집질서 확립을 위해 지난 2008년부터 우수인증설계사 제도를 운영해 오고 있으며 올해 14번째 인증자를 선발했다.

양 협회는 4~5월 회사로부터 우수인증설계사 인증신청 접수 및 인증심사를 통해 생보업계 1만3660명, 손보업계 1만9097명을 각각 인증했다. 인증기간은 2021년 6월 1일부터 1년이다.
 
생명보험 업계의 2021년 인증인원은 전체 대상자의 14.3%에 해당하는 1만3660명으로 전년(15%) 대비 0.7%포인트 감소했다.

일부 생보사가 채널전략의 일환으로 판매자회사를 설립하고 전속채널을 일괄전환하는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올해까지는 전년도 모집실적을 기준으로 판매자회사 소속 설계사를 우수인증설계사에 포함된다.

올해 생명보험 우수인증설계사는 13회차 및 25회차 유지율이 전년대비 증가했다. 13회차 및 25회차 유지율은 인증기준인 13회차 90%, 25회차 80%를 훨씬 상회하는 97.9%, 92.4%로 나타났으며, 이는 생보사 평균인 84.8%, 61.3%를 크게 상회하는 수치다.

올해 처음 인증받은 생명보험 설계사는 4497명(32.9%), 2회 이상 연속인증자는 9163명(67.1%)이다. 골든펠로우 대상자 요건이 되는 5회 이상 연속인증자는 3378명(24.7%)이며, 제도도입 첫해인 2008년부터 인증받은 14회 연속인증자도 128명(0.94%)으로 파악됐다.

손해보험 우수인증설계사는 판매채널 다변화, 시장포화 등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하고 전년 대비 1017명(5.6%)이 증가한 역대 최대 인원이다.

올해 손해보험 우수인증설계사의 13회차유지율(96.7%), 평균연령(53.7세)은 전년보다 증가했으며, 연평균 소득(1억455만원), 활동기간은 작년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13회차 유지율은 전년대비 0.5%포인트 상승한 96.7%로 이는 우수인증설계사 인증기준인 90%를 상회하는 수치이며 설계사 전원 ‘20년 불완전판매도 0건으로 보험산업 신뢰도 제고에 기여했다.

손해보험 우수인증설계사 가운데 올해 최초 인증자는 4335명(22.7%), 2회 인증자는 3552명(18.6%), 3회 인증자는 2086명(10.9%), 4회 인증자는 1646명(8.6%)으로 나타났다. 블루리본 후보자격이 주어지는 5회 이상 연속 인증자는 7478명(39.2%)이며 14회 연속 인증자도 797명(4.2%)인 것으로 집계됐다.

생손보협회는 “우수인증설계사 제도는 2008년 도입 이후 보험업계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 하에 안정적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설계사에 대한 사회적 인식과 직업만족도 제고 및 소비자에 대한 양질의 서비스 제공에 기여한다”며 “올해도 생・손보협회는 보험사와 함께 인증자의 사기진작과 보험소비자에 대한 홍보 강화를 위해 지속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