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휴온스바이오파마, 보툴리눔 톡신 '리즈톡스' 50단위 국내 허가 획득
상태바
휴온스바이오파마, 보툴리눔 톡신 '리즈톡스' 50단위 국내 허가 획득
  • 김경애 기자 seok@csnews.co.kr
  • 승인 2021.06.16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온스글로벌 자회사 휴온스바이오파마(대표 김영목)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보툴리눔 톡신 '리즈톡스(수출명: 휴톡스)'의 신규 제조단위 '리즈톡스주 50단위'의 국내 허가를 획득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로써 리즈톡스는 기 발매된 100단위에 50단위가 추가되면서 총 2개의 제조단위를 보유하게 됐다. 오는 8월에는 200단위 허가를 앞두고 있다.

보툴리눔 톡신은 시술 부위 및 범위에 따라 투여 용량이 결정되므로 의료진과 환자 필요에 따라 적합한 용량을 선택해 사용한다. 휴온스바이오파마는 의료 현장에서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해 신규 용량 허가를 추진했다고 설명했다.
 

회사는 △리즈톡스 50단위는 비교적 적은 양이 사용되는 미용 영역에서 △오는 8월 허가를 앞둔 200단위는 현재 적응증 추가를 위해 임상을 진행 중인 뇌졸중 후 상지근육 경직 치료, 양성교근비대증 등과 같은 치료 영역에서 경쟁력을 높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휴온스바이오파마 김영목 대표는 "시장 요구에 맞춰 다양한 용량의 허가 취득을 추진하고 있다. 50단위뿐 아니라 현재 임상 중인 치료 영역 적응증 획득 후 즉시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200단위 허가도 선제적으로 취득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리즈톡스는 현재 미간주름, 눈가주름 개선 등 미용 영역 적응증을 보유하고 있다. 치료 영역에서는 뇌졸중 후 상지근육 경직 치료에 대한 3상 IND 승인을 앞두고 있고 양성교근비대증에 대한 2상도 순항 중이다. 휴온스바이오파마는 리즈톡스 적응증 확대와 내성 발현을 줄인 신규 보툴리눔 톡신 'HU-045' 임상에도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경애 기자]

주요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