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교보증권, ‘교보신기술투자조합1호’ 결성총회 개최
상태바
교보증권, ‘교보신기술투자조합1호’ 결성총회 개최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21.11.30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보증권은 교보생명과 손잡고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탈(CVC) ‘교보신기술투자조합1호’결성총회를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탈(CVC) 추진은 교보그룹의 빠른 디지털 생태계 진입을 위한 것으로, 역량 있는 스타트업과의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한 디지털 전환이 목적이다.

이날 총회는 교보생명 광화문 본사 4층 이노베이션랩에서 교보생명 편정범 대표이사, 교보증권 이석기 대표이사와 양 사 투자조합 담당 실무자들이 참석했다.
 
투자조합 펀드 운용총괄인 교보증권 VC사업부 신희진 이사가 조합결성 주요내용 보고를 시작으로 식순에 의해 진행됐다. ‘교보신기술투자조합1호’ 투자규모는 총 2000억 원이다. 교보증권이 위탁운용사(GP)로 250억 원을, 교보생명이 출자자(LP)로 1750억 원을 각각 투자한다.

투자대상은 교보그룹의 미래 사업 방향에 부합하는 문화/콘텐츠, 금융투자, 교육, 헬스케어 및 AI, 빅데이터를 활용한 업무자동화 영역 등이다.

교보그룹 측은 “최적의 타이밍에 투자 및 협업으로 본업 경쟁력 강화와 미래 신 성장 동력 확보 그리고 기업가치 증대를 실현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교보증권 이석기 대표는 “디지털 전환에 맞춰 성공적으로 ‘기업주도형 벤처캐피탈(CVC)’를 추진해 양 사 시너지 창출이 기대된다”며 “이번 조합결성을 시작으로 중소벤처·스타트업 기업의 성장단계별 금융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문지혜 기자]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