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파주 운정신도시에 '물순환 시스템' 조성
상태바
SK건설, 파주 운정신도시에 '물순환 시스템' 조성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14.01.22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파주 운정신도시에 친환경 물순환 시스템이 들어섰다. SK건설은 LH공사가 발주한 파주 운정신도시의 물순환 시스템 조성공사를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

아파트 단지나 소규모 지역 단위에서 간이 정수시설을 활용한 물순환 시스템은 있었지만 하천수를 정수하여 운정 신도시처럼 도시 전체를 순환하는 대규모의 물순환 시스템은 국내 최초다.


이 시스템은 파주 운정신도시 안에 조성한 인공호수와 하천을 막아 물을 취수∙정수 후 강제로 순환시키는 방식이다.

아파트가 밀집된 고지대에 물을 흘려보낸 뒤 실개천을 따라 인공호수와 하천으로 다시 흘러들도록 하는 시설로 20만㎡ 면적의 인공호수, 총 연장 13.2km의 실개천 외에 취수∙정수시설 및 교량 등이 포함된다.

국내 최초로 먹는물 수준까지 정수 가능한 하천 정수 시스템, 홍수량에 따른 자동 감지 운전 및 원격제어 가동보 시스템 등 최첨단 기술들이 적용됐다.

김승훈 SK건설 현장소장은 “국내 최초로 대형 물순환 시스템의 구축해 향후 유사 프로젝트 수주에 유리한 위치를 점하게 됐다”며 “국내는 물론 해외 신사업 모델로 적극 개발∙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 = 문지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