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주식매수청구권 6703억원…합병 마지막 관문 통과
상태바
삼성물산, 주식매수청구권 6703억원…합병 마지막 관문 통과
  • 문지혜 기자 jhmoon@csnews.co.kr
  • 승인 2015.08.07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물산은 6일 자정까지 주주들로부터 주식매수청구권을 받은 결과 총 1천171만730주(우선주 43주 포함)가 접수됐다고 7일 공시했다. 주식매수청구권 행사액은 6천702억5천95만9천856 원이다.

주식매수청구권 행사 중 엘리엇이 행사한 773만 주도 포함된 것으로 보인다. 주식매수청구권 행사 가격은 회사가 제시한 주당 5만7천234원, 우선주는 3만4천886원이다.

삼성물산과 제일모직 합병계약서에 따르면 주식매수청구권 행사액이 1조5천억 원을 넘지 않으면 합병이 진행된다. 양사의 주식매수청구권 총 행사액은 6천702억5천111만6천349원으로 집계됐다.

제일모직은 주식매수청구권 접수 결과 보통주 1주가 접수됐다고 공시했다. 행사액은 15만6천493원이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 = 문지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