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공사, 1분기 영업익 3천900만 달러…전년 대비 흑자전환
상태바
석유공사, 1분기 영업익 3천900만 달러…전년 대비 흑자전환
  • 박관훈 기자 open@csnews.co.kr
  • 승인 2017.04.13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석유공사(사장 김정래)는 올해 1분기에 매출액 4억5천400만 달러 및 매출원가 3억5천100만 달러를 기록, 약 3천900만 달러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작년 1분기에 1억2천600만 달러의 영업손실을 봤던 석유공사는 전년 동기 대비 1억6천500만 달러의 실적 개선을 이루며 흑자 전환을 달성했다.

또한 공사는 작년 4분기 영업익 3천500만 달러에 이어 2분기 연속 영업이익 흑자를 실현하게 됐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실적 개선의 배경에는 원가절감(1억1천100만 달러)이 주요 요인으로 분석된다”면서 “지난해부터 해외 생산현장 도입 시행중인 새로운 원가절감 업무프로세스가 궤도에 올라 본격적인 성과를 내기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향후 국내외 생산광구의 원가절감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올해 역시 영업이익 흑자를 반드시 실현하겠다”고 덧붙였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박관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