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소셜커머스 고유 '지역·서비스 상품' 거래액 51% 급증
상태바
위메프, 소셜커머스 고유 '지역·서비스 상품' 거래액 51% 급증
  • 정우진 기자 chkit@csnews.co.kr
  • 승인 2017.07.17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메프(대표이사 박은상)가 O2O(Online to Offline) 사업부 월 거래액이 전년 동기 대비 51% 증가했다고 밝혔다.

위메프의 O2O사업부는 전통적인 소셜커머스 상품군인 지역·서비스 상품을 담당하고 있는 곳이다. 위메프는 타 소셜커머스 업체들이 해당 분야를 철수·축소하는 것과는 달리 작년 9월 기존 ‘지역사업부’ 명칭을 변경 O2O사업부를 출범시키고 ‘O2O생활플랫폼’을 지향하며 상품 카테고리를 발전시켜 나가고 있다.

wemap.jpg

위메프 측은 그 결과 올 6월 거래액이 작년 동기 대비 51% 성장했다고 밝혔다. 참여 업체 수 역시 동기 대비 72.2% 늘어났고, 상품 수는 작년 6월 3천577개 대비 104% 급증한 7천34개로 집계되기도 했다.

위메프는 올해도 위치기반 상품 정보 제공 서비스인 ‘위메프 할인지도’나 신규 제휴앱 ‘커핑(CUPPING)'을 출시하는 등 ‘O2O생활플랫폼’을 발전시키기 위한 다양한 시도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하재욱 위메프 O2O사업부장은 “다양한 시도를 통해 소비자에게 차별화된 플랫폼으로서 어필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며 “지속적으로 상품군을 강화하며 지역·서비스 카테고리를 생활 플랫폼으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정우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