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LED마스크 과장광고 적발로 소비자 상담 210% 증가
상태바
LED마스크 과장광고 적발로 소비자 상담 210% 증가
  • 나수완 기자 nsw@csnews.co.kr
  • 승인 2019.10.27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ED마스크 등 이·미용기구 관련 소비자 상담이 대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한국소비자원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에 따르면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9월 전체 상담 건수가 전월 대비 11.5% 감소한 가운데 ‘이·미용기구’ ‘펜션’ ‘점퍼·재킷류’의 소비자 상담 증가율은 높았다.

LED 마스크가 포함된 ‘이·미용기구’의 소비자 상담은 전월 대비 210.3% 증가했는데 상담 내용은 LED 마스크 광고의 시정조치에 따른 환급 규정 문의가 가장 많았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달 의료기기 허가를 받지 않은 LED 마스크를 의료기기로 오인하도록 광고한 업체를 대상으로 시정 명령 조처를 내린 바 있다. 아울러 헤어 스타일러, 레이저 제모기 등에 대한 품질 불만도 있었다.

기사 사진.jpg

‘펜션’ 관련 소비자 상담 역시 전월 대비 70.9% 증가했는데 주로 태풍의 영향으로 인한 계약 취소 관련 문의가 많았고 시설 관련 불만, 계약 취소 시 위약금 관련 상담도 있었다.

전월 대비 소비자 상담이 43.7% 증가한 ‘점퍼·재킷류’는 전자상거래로 구매한 의류의 반품 및 교환 요구 거절에 대한 문의가 주를 이뤘다.

연령대별로 소비자 상담 횟수가 서로 달랐다. 소비자 상담은 30대가 1만 6565건(31.4%)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1만 4494건(27.4%), 50대 9511건(18.0%) 순이었다.

상담사유별로는 ▲품질·A/S(29.4%) ▲계약해제·위약금(21.4%) ▲계약불이행(13.9%) 순이었다. 일반판매를 제외한 판매방법 중에는 ▲국내전자상거래(23.3%) ▲방문판매(3.9%) ▲전화 권유판매(3.1%)의 비중이 높았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나수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