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리턴, LED마스크 안전성 검사 최고등급 받아..."각막손상 유발 안 해"
상태바
셀리턴, LED마스크 안전성 검사 최고등급 받아..."각막손상 유발 안 해"
  • 김민희 기자 kmh@csnews.co.kr
  • 승인 2020.04.10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뷰티&헬스케어 전문기업 셀리턴은 LED마스크 사용에 대한 인체적용시험 결과 ‘최고등급’ 판정을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셀리턴은 외부 인증기관인 IEC KOREA를 통해 시행한 인체적용시험과 국제인증기관 SGS KOREA에서 실시한 ‘광생물학적안전성 시험’에서 최고등급 판정을 얻었다.

시험 결과 눈꺼풀의 가려움·따끔거림·통증·눈부심·충혈·결막·각막·건조증 등 20여 가지 이상의 안과 증상에 대한 검사에서 “특이적인 유해 사례 및 각막 손상은 관찰되지 않았으며 안구 건조 또한 유발되지 않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종합적으로는 안전성 최고등급인 ‘아주 좋음’ 결과를 획득했다.
해당 시험에는 만 20~60세 여성 21명이 참여했으며 3주간 셀리턴 LED마스크 플래티넘의 블루모드로 20분씩 사용한 후 안과전문의를 통해 눈의 변화를 관찰했다. LED마스크의 블루모드만을 사용한 인체적용시험으로, 블루라이트에 대한 소비자들의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밖에도 셀리턴은 국제인증기관 SGS KOREA에 의뢰해 LED마스크 플래티넘 제품에서 나오는 빛이 인체의 눈이나 피부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하기 위한 ‘광생물학적안전성 시험’을 시행했다.

그 결과 ▶화학적자외선 ▶근자외선 ▶청색광 ▶망막열 ▶적외선 등 모든 측정 가능한 위해항목에 대해 ‘면제군(Exempt)’ 판정을 받고 안전성을 재확인했다.

셀리턴 김일수 대표이사는 “시험성적서를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의과학연구 조직을 신설하는 등 현행 관련 법규 이상의 안전성 검증과 품질관리를 통해 소비자에게 신뢰를 제공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오고 있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민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