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서울 제기6구역 재개발 수주…“랜드마크 아파트 조성할 것”
상태바
SK건설, 서울 제기6구역 재개발 수주…“랜드마크 아파트 조성할 것”
  • 김승직 기자 csksj0101@csnews.co.kr
  • 승인 2020.09.28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건설이 서울 제기 제6구역 재개발사업을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사업은 서울 동대문구 제기동에 지하 3층~지상 18층, 7개 동, 423가구 규모의 아파트와 부대 복리시설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총 도급액은 1018억 원이다.

업체에 따르면 착공·분양은 2022년 8월부터 진행될 예정이며 입주는 2024년 12월부터다.

해당 사업지는 교통·교육·생활인프라 등의 입지여건을 갖추고 있고 지하철 6호선·1호선, 경의중앙선, 수인분당선, 강릉선KTX, 경춘선ITX 등 5개의 철도 노선이 지나는 청량리역과 가까워 교통여건이 우수하다는 설명이다.

단지 인근엔 홍파초·홍릉초·삼육초·정화여중·서울사대부중·고 등 초·중·고등학교와 고려대·성신여대·경희대·한국외대·서울시립대·카이스트(서울캠퍼스) 등의 대학교가 있어 학군도 뛰어나다는 평가다.

또 고려대의료원 안암병원, 경희의료원, 가톨릭대 성바오로병원 등의 의료시설과 롯데백화점·대형마트 등 생활인프라도 인접해있다.

SK건설 관계자는 “서울 제기6구역은 청량리역과 바이오·의료 클러스터로 성장 중인 홍릉과 인접해 향후 미래가치가 높은 지역”이라며 “SK건설의 사업경험과 시공능력으로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아파트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승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