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국내 MCN '샌드박스'에 전략적 투자
상태바
넥슨, 국내 MCN '샌드박스'에 전략적 투자
  • 김경애 기자 seok@csnews.co.kr
  • 승인 2020.10.28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넥슨(대표 이정헌)은 국내 MCN(다중채널네트워크) 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대표 이필성)에 양사간 파트너십 강화를 목적으로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28일 밝혔다.

2015년 설립된 샌드박스는 유튜브, 틱톡, 트위치 등 디지털 기반 채널에서 다양한 분야의 콘텐츠 제작 활동을 펼치고 있다. 국내 탑 크리에이터는 물론 유명 방송인들이 소속돼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업계에서 강력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이번 투자로 넥슨과 샌드박스는 양사가 보유한 인적·물적 자원을 활용해 전략적인 협업 관계를 구축한다. 양사의 IP(지식 재산권)를 결합해 다양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를 제작하고 게임 인플루언서 육성 등 다각적 측면에서 새로운 시도도 진행할 계획이다.

넥슨코리아 이정헌 대표이사는 "새로운 방식의 콘텐츠와 문화를 만들고 노하우를 축적해온 샌드박스와 협업을 하게 돼 매우 기쁘다. 양사가 가진 강점들이 최대의 시너지를 내고 이용자들과의 소통 기회도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소비자가만드는신문=김경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